골프 뉴스 FEATURES

女골프 대항전 ‘한화 라이프플러스 인터내셔널 크라운’ 입장권 판매

5월 4일 샌프란시스코 TPC 하딩파크서…한미일 등 8개국 출전



5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여자골프 국가대항전 한화 라이프플러스 인터내셔널 크라운이 개막 100일을 앞두고 입장권 판매를 시작했다.

5월 4일부터 나흘간 샌프란시스코 TPC 하딩파크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 입장권은 60달러(약 7만 4000 원)부터 시작하며 17세 이하는 티켓을 소지한 성인과 함께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입장권과 대회 자원봉사 기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회 인터넷 홈페이지에 나와 있다.

전 세계 상위 8개 나라 여자골프 선수들의 팀 매치플레이 대회인 한화 라이프플러스 인터내셔널 크라운 올해 대회에는 한국, 미국, 일본, 스웨덴, 잉글랜드, 태국, 호주, 중국이 출전한다. 2014년 창설돼 격년제로 열리며 올해 대회는 코로나19 때문에 2018년 이후 5년 만에 개최된다. 2014년 스페인, 2016년 미국, 2018년 한국이 차례로 우승했다.

올해 대회 나라별 출전 선수는 4월 3일 기준 세계 랭킹에 따라 정해진다.
양준호 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탑버튼
팝업창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