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진지한 표정으로 코스를 파악하는 황유민. 아이언 샷과 퍼트가 좋은 선수인데 최근 들어 장타도 장착했다. 사진 제공=KLPGA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